식을 줄 모르는 메타버스 열기에 경고 날린 중국 거래소


567
567 points

중국 증권거래소가 최근 한창 달아오르고 있는 메타버스 시장 투자 열기 진화에 나섰다.

8일 중국 증권 매체 진룽제에 따르면 중국 선전증권거래소는 7일 밤 메타버스 관련주인 디지털텔레비전 기술 개발업체 자촹스쉰(佳創視訊, 300264, SZ)에 주가 이상 변동 경고장을 보내며 투기적인 움직임이 있는지 조사하라고 지시했다. 자촹스쉰 주가는 지난 2일부터 5일까지 나흘간 주가가 누적 66.49% 급등했다.

중국 증권거래소가 메타버스 관련주에 경고장을 보낸 것이 최근 3거래일동안에만 네 번째다. 5일에도 선전증권거래소는 서한을 통해 메타버스 대표 테마주인 중칭바오의 주가 이상 급등세에 대해 집중 모니터링한다고 예고했으며, 같은 날 밤 성톈네트워크(盛天网络, 300494, SZ)에도 주가 급등 원인을 설명하라는 서한을 보내기도 했다. 톈샤슈(天下秀, 600556, SH)도 앞서 4일 동일한 경고장을 받은 것으로 전해졌다. 

메타버스란 가상현실(VR), 증강현실(AR) 등 ICT 기술과 결합해 현실과 가상세계를 연결하는 확장된 공간을 의미한다. 최근 텐센트 등 빅테크(대형 정보기술 기업)들이 메타버스 관련 상표 등록에 열을 올리고 투자하며 시장이 뜨겁게 달아올랐다.

이에 A주(중국 본토 증시)에서 메타버스 관련주도 고공행진중이다. 지난달 29일부터 11월 5일까지 메타버스 관련주 주가 평균 상승폭만 13.21%에 달했다.

당국의 잇단 경고에 메타버스 관련주 주가 상승세는 5일 잠시 주춤하는 듯 했지만, 8일 다시 고공행진하며 열기를 이어가고 있다. 

8일 바오퉁커지(寶通科技, 300031, SZ)는 상한가를 기록해 장중 거래가 중단됐으며, 성톈네트워크(盛天網絡, 300494, SZ), 궈광전기國光電器, 002045, SZ) 등은 10% 넘게 치솟기도 했다. 중칭바오 주가는 이날 개장하자마자 4% 이상 미끄러졌지만 오후장 들어 낙폭을 줄이더니, 반등에 성공했다.

다만 중국 전문가들은 메타버스 시장에 다소 부정적인 반응이다. 중신증권, 하이퉁증권 등 중국 증권사들은 “메타버스는 기술적 특징과 개발 패턴을 볼 때 사이버안보 위협부터 기술 패권 문제에 이르기까지 잠재적인 국가안보 위험을 안고 있다”며 당국의 규제와 지도가 필요하다고 지적했다.


Like it? Share with your friends!

567
567 points

What's Your Reaction?

hate hate
0
hate
confused confused
0
confused
fail fail
0
fail
fun fun
0
fun
geeky geeky
0
geeky
love love
0
love
lol lol
0
lol
omg omg
0
omg
win win
0
win
명품그녀

0 Comments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