명품 이 가상세계에서도 최고?…”로블록스서 구찌 가방이 465만 원”

Find the next place to have a fabulous camping!


582
582 points

명품이 가상세계에서도 최고?…”로블록스서 구찌 가방이 465만 원”

명품 회사와 협업한 메타버스 플랫폼인 로블록스에서 구찌가 내놓은 디지털 전용 가방이 4000달러 이상의 가격에 판매돼 화제다.

메타버스는 가상을 의미하는 ‘메타(meta)’와 현실을 뜻하는 ‘유니버스(universe)’를 합친 말로 온라인상의 가상 세계를 의미한다.

17일 블룸버그 통신 등 외신에 따르면 이탈리아 명품 브랜드 구찌가 로블록스에서 한정판으로 내놓은 ‘구찌 퀸 비 디오니소스’ 가방이 35만 로벅스(로블록스에만 통용되는 화폐)에 팔렸다. 이는 약 4115달러(약 465만원)에 달하는 가격이다.

이 가방은 구찌와 로블록스의 협업으로 탄생한 아이템으로, 구찌의 시그니처인 여왕벌 문양이 크게 박혀 있다.

오직 가상세계에만 존재하며 현실세계에서 착용할 수도, 만질 수조차 없다.

당초 이 가상 명품 아이템의 가격은 1.2~9달러 수준이었으나 이를 산 구매자들이 로블록스 앱스토어 내에서 재판매하면서 가격이 급등했다.

이같은 가격은 구찌의 실제 디오니소스 가방(약 3400달러)의 값보다 더 비싼 값이라고 블룸버그 통신은 전했다.

메타버스 내 통용되는 화폐 ‘로벅스’는 당장 눈 앞에 보이는 현금으로 바꾸기는 어렵다.

때문에 현실세계에서처럼 리셀을 통한 명품재테크는 이뤄지기 힘든 구조임에도 불구하고 명품 리셀 움직임이 벌어지고 있는 모습이다.

패션업계 관계자는 “즉각적인 현금을 손에 쥘 수 없는데도 불구하고 가상현실 속에서 보이는 명품 리셀 움직임은 그만큼 명품소유에 대한 젊은 세대들의 높은 관심을 보여준다고 할 수 있다”고 말했다.

또다른 트렌드로는 명품리폼이 있다

“애물단지였던 장롱 속 명품백을 작은 크로스백(한쪽 어깨에 메는 가방)과 지갑으로 바꾸니 속이 다 시원하네요.”

직장인 전모(34)씨는 최근 큰맘 먹고 10년 전 즐겨 매던 루이비통 가방을 리폼(오래된 물건의 디자인 바꾸기) 전문 가죽 공방에 맡겼다.

유행이 지나고 낡은 터라 중고거래 사이트에 올린다 한들 20만~30만원 받기도 어려웠고, 집에서 공간만 차지했기 때문이다.

리폼에 든 비용은 30만원. 전씨는 “요즘 명품 지갑 하나만 50만원이 넘는데, 당장 착용할 수 있는 신상 가방과 지갑이 생겨서 만족한다”고 말했다.

 


Like it? Share with your friends!

582
582 points

What's Your Reaction?

hate hate
0
hate
confused confused
0
confused
fail fail
0
fail
fun fun
0
fun
geeky geeky
0
geeky
love love
0
love
lol lol
0
lol
omg omg
0
omg
win win
0
win
명품그녀

0 Comments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